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미국 페어펙스 ‘연화정사’ 17일 개원 법회

기사승인 2016.04.11  17:41:54

공유
default_news_ad2

- 성원스님 “한국불교의 포교 모델 될 것”

   
 

미국 버지니아주 페어펙스에 위치한 통도사 포교당 연화정사(주지 성원스님)가 오는 17일 경내서 개원 법회를 봉행하고 본격적인 포교 활동에 들어간다. 법회는 조계종 군종교구장 정우스님의 특별 법문, 축하 공연 등으로 진행되며 미국 관음사 주지 정수스님, 원각사 주지 지광스님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성원스님은 “힘들고 고달픈 이민생활을 하고 있는 한인 동포들을 끌어안고 다종교, 다인종, 다문화 사회인 미국 속에서 한국 불교의 우수성을 알리고 종교 본연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활발한 포교 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며 “미주 지역에서 세계 불교계와 폭넓게 교류하며 한국불교의 포교 모델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성원스님은 동국대 불교학과를 졸업 한 뒤 서울대학교에서 철학으로 석사학위를, 미국 위스콘신 주립대학에서 불교학과 아시아지역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코스탈 캐롤라이나 주립대학에서 불교학과 세계종교학을 가르치고 있으며 워싱턴 한국불교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다. 

이경민 기자 kylee@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