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청주 성폭행사건, 스님 ‘행세’한 사람이 저질러

기사승인 2017.12.21  10:35:48

공유
default_news_ad2

최근 청주의 한 사찰 스님이 여신도를 성폭행했다는 내용이 일간지 등을 통해 보도된 가운데 사실 확인결과 스님 ‘행세’한 사람이 저지른 일로 밝혀졌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회장 설정스님, 조계종 총무원장)는 지난 20일 ‘청주시 승려 성폭행 사건에 대한 입장문’을 발표했다. 종단협은 “승려의 여신도 성폭행 보도와 관련해 충북지방경찰청에 확인한 결과 본 협의회 소속종단 사찰이 아님이 확인됐다”며 “개인적으로 사찰을 운영하며 승려 행세를 하고 있던 것으로 밝혀졌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번 사건이 불교계 전체에 대한 실망과 불신으로 번지지 않도록 바란다”며 “국민들께서 오해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성진 기자 sj0478@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