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49일간 펼쳐지는 송광사 '금강산림 대법회'

기사승인 2018.09.19  17:31:03

공유
default_news_ad2

- 10월7일부터 11월25일까지

송광사가 10월7일부터 11월25일까지 매주 일요일 대덕고승을 초청해 <금강경>을 강설하는 금강산림법회를 봉행한다. 송광사는 금강산림 법회와 함께 49일간 영가천도기도를 봉행해 선망부모의 극락왕생을 기원한다.

 

조계총림 송광사(주지 진화스님)가 조계종 소의경전 <금강경>을 주제로 ‘금강산림 대법회’를 봉행한다.

올해 14회를 맞는 '금강산림 대법회'는 종단 고승대덕을 법사로 초청한 가운데 오는 10월7일부터 11월25일까지 매주 일요일 오전11시 경내 사자루에서 봉행된다.

송광사 금강산림 법회는 조계총림 송광사 유나 현묵스님의 입재법문(10월7일)을 시작으로 고불총림 백양사 수좌 일수스님(10월14일), 행불선원장 월호스님(10월21일), 대흥사 일지암 감원 법인스님(10월28일), 신행선원장 영명스님(11월4일), 제4교구본사 월정사 주지 정념스님(11월11일), 조계총림 송광사 율주 지현스님(11월18일), 조계종 호계원장 무상스님(11월25일) 등이 법사로 나선다.

또한 송광사는 금강산림 법회가 열리는 49일간 매일 영가천도기도를 봉행해 선망부모의 극락왕생을 기원한다.

송광사 주지 진화스님은 “<금강경>은 <화엄경> <법화경>과 함께 3대 불교경전으로 꼽히는 대승불교의 대표적인 경전”이라며 “<금강경> 가르침을 통해 깨달음의 향훈이 함께하는 시간이 되도록 많은 불자들의 동참바란다”고 기원했다.

이준엽 광주·전남지사장 maha0703@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