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세계적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 팬들 ‘나눔의 집’에 1000만원 기부

기사승인 2018.11.16  10:30:04

공유
default_news_ad2

세계적인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의 팬들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쉼터인 ‘나눔의 집(원장 원행스님, 조계종 총무원장)’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지난 15일 경기도 광주에 위치한 ‘나눔의 집’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팬들은 지난 8일부터 최근까지 130여건 총 350만원의 후원금을 나눔의 집에 보내왔다. 6월과 9월 방탄소년단 팬들의 모금까지 합산하면, 올해 방탄소년단 이름으로 나눔의 집에 후원된 금액은 1000만원에 달한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최근 멤버 지민이 입은 이른바 ‘광복절 티셔츠’로 인해 일본 음악 방송 출연이 취소되는 등 논란을 겪었다. 티셔츠에는 8.15 광복을 맞아 만세를 부르는 한국인들의 모습, 원자폭탄이 터지는 장면의 흑백 사진과 함께 애국심(PATRIOTISM), 우리 역사(OURHISTORY), 해방(LIBERATION), 코리아(KOREA) 등의 영문과 태극기가 담겨 있었다.

나눔의 집 측은 “방탄소년단 팬들이 방탄소년단에 대한 변함없는 지지를 표하고 2차 세계대전 당시 고통 받았던 피해 할머니들을 응원하는 의미로 후원한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장영섭 기자 fuel@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