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내부의 적은 부처님 가르침으로...

기사승인 2019.03.12  09:17:54

공유
default_news_ad2

- 장성 상무대 무각사, 초임장교 임관 환영법회

 

네팔 룸비니에서 채화한 '평화의 불'을 신임장교들이 밝히고있다

포교의 황금어장으로 불리는 군포교 현장에서 새로 임관한 신임장교를 축하하는 환영법회가 열렸다.

장성 상무대 무각사(주지 법사 성원스님)는 지난 10일 상무대 포병학교 풍익강당에서 ‘불기 2563년 신임장교 환영법회’를 봉행했다.

이날 법회에는 군종교구장 혜자스님, 백양사 주지 토진스님을 비롯해 지역사암 스님과 신임장교 1천500여명이 참석했다.

법회에 앞서 군종교구와 무각사는 부처님 탄생지 네팔 룸비니에서 채화한 ‘평화의 불’을 밝히고 초임장교들의 건강과 안녕을 기원했다.

군종교구장 혜자스님 법문

이어 법단에 오른 혜자스님은 법문을 통해 “마음의 번뇌 탐욕 나태 어리석음 등 내부의 적이 외부의 적보다 이기기 어렵다”며 “부처님 가르침에 의지해 내부의 적을 이기고 행복한 군생활을 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백양사 주지 토진스님도 축사에서 “불보살님의 가피로 맡은바 소임을 다해내어 명예롭고 자랑스런 장군이 되기 바란다”고 기원했다.

법문을 마치고 4인조 찬불팀 로터스 공연단이 출연해 초임장교 임관을 축하했다.

또한 광주 무각사 신도회는 다과와 다양한 간식을 마련해 군장병들을 격려했다.

백양사 주지 토진스님 축사

 

군종교구장 혜자스님이 신임장교들에게 평화의 불을 전달하며 건강과 안녕을 기원하고있다

 

4인조 찬불팀 로터스 공연단의 축하공연

 

  

이준엽 광주·전남지사장 maha0703@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