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세종 비암사, 1346차 백제 영산대재 봉행

기사승인 2019.04.15  10:44:05

공유
default_news_ad2

- 백제의 역대 왕과 유민들 추모

세종 비암사는 지난 14일 백제 역대 왕과 유민들의 넋을 달래는 영산대재를 봉행했다.

백제의 역대 왕과 대신을 비롯해 부흥운동을 하다 죽은 혼령을 위로하기 위한 행사가 열렸다. 세종 비암사(주지 노산스님)는 지난 14일 경내에서 제1346차 백제 영산대재를 봉행하고 백제 역대 왕과 유민들의 넋을 달랬다.

백제 영산대재는 계유년(673년)에 백제유민들이 ‘계유명전씨아미타불비상(국보 106호)’ 등 8개의 석불비상을 조성해 비암사를 짓고 시납해 백제국왕, 대신과 칠세부모를 위한 제를 올린데서 기원한다.

이날 백제영산대재에는 마곡사 주지 원경스님과 세종불교사암연합회장 환성스님, 중앙종회의원 종봉스님, 이춘희 세종시장, 오영철 세종시불교신행단체연합회장 등을 비롯한 사부대중 300여 명이 동참해 넋을 위로했다.

백제 영산대재는 괘불이운을 시작으로 명종과 삼귀의, 한글반야심경, 육법공양, 권공, 봉행사, 추도사, 시식, 문화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비암사 주지 노산스님은 봉행사에서 “오늘 봉행하는 백제 영산대재는 역대 백제왕과 유민들의 극락왕생과 세종시민들의 화합과 평안을 기원하기 위한 것”이라며 “우리의 전통문화를 잘 계승하면서 세종시의 지역문화 정체성을 찾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시영 충청지사장 lsy@ibulgyo.com

<저작권자 © 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